Skip Menu

우리전통문화의 우수성과 독창성을
실증하는 역사 자료실

도자기

도자기

청자상감국화문대접(고려시대)
청자상감국화문대접(고려시대)
청자 연봉문 대접(고려시대)
청자 연봉문 대접(고려시대)
코끼리형 백
안경집(어피)

조선초기 / 가로30cm 세로22cm 입지름9cm

코끼리치고는 예쁘고 아담하게 생겼다. 상아가 없는 것으로 보아서 어린 새끼 코끼리이며, 철사로 눈을 그렸을 것 같으나 산화로 없어진 것 같다.기둥 같아야 할 다리는 수리를 하였고, 구연(口緣)이 큰 것으로 보아 향로, 퇴주기, 불상의 좌대 등의 용도로 쓸 수 있는 형태다.

기면에 적황색이 도는 것은 적토에 묻혀 있었음을 반증하는 것이다. 산화가 많아서 유색이 퇴락하였다.

이 작품은 16세기 경의 작품으로 출토지는 전북 정읍이라는 전언이다.

백자 양각 매죽문 병 (白磁 陽刻 梅竹文 甁)
백자 양각 매죽문 병 (白磁 陽刻 梅竹文 甁)

높이 29.5cm, 둘레 55cm, 朝鮮 後期

잿빛 서린 음달의 묵은 눈(雪)을 헤집고 매화 한 가지가 봄소식을 알린다.이름하여 설중매(雪中梅)다.

매화는 찬 기운으로 꽃이 피고 그 품위가 맑고 깊어 그윽한 기품이 있다. 봄을 알리는 고결한 의지(意志)의 전령(傳令)을 도공은 알고 있었다.

사시(四時) 푸른 대나무는 탈속(脫俗)의 경지를 보여주고......

저항, 은둔의 푸른 절개도 묵은 눈(雪) 더미의 잿빛 속에서더욱 푸르도다.

벗이 먼 곳에서 찾아들면 한 병 술 가득 담아 진솔한 삶의이야기나 해 볼까.

청자철회 당초문 매병
청자철회 당초문 매병

활달한 무늬...신라 토기(新羅土器)전통이어

철회청자는 청자의 태토로 성형한 후 철분이 많은 자토를 사용하여 붓으로 무늬를 그리고 그 위에 청자 유약을 씌워 번조(燔造)한 것으로 시문 기법만 다를 뿐, 일반 청자의 제작법과 거의 유사하나 기형 번조 방법, 문양 소재(文樣素材), 시문 기법에서 이례적인 특징을 보여주고 있다.

철회청자의 특징으로 주목되는 것은 기형의 종류가 극히 제한되어 시대적으로 구분되고 있다는 점이다. 주류를 이루고 있는 기형인 광구병, 매병, 유병과 같이 광구형(廣口形) 구연(口緣)을 갖는 기형들은 9~10세기 중국 도자기의 영향을 받아 발생한 우리 나라의 초기 청자의 기형들과는 거의 관련이 없었던 것으로 믿어진다.

오히려 통일신라 토기이ㅡ강한 전통을 잇는 토기식 초기 청자에서 볼 수 있는 기형이다. 특히 매병의 경우, 뿌리는 통일신라 토기의 사각 광구병에서 찾을 수 있으며 9~10세기로 추정되는 인천 경서동의 녹청자 매병에서 기형상의 유사함을 느낄 수 있다.

청자 백상감 주병(고려시대)
청자 백상감 주병(고려시대)
흑유정병(고려시대)
흑유정병(고려시대)
  • 최종수정일 2020.09.03